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

시민과 소통하는 제8대 평택시의회

PYEONGTAEK CITY COUNCIL

HOME > 의정활동 > 언론보도

언론보도

제목, 내용, 첨부파일에 대한 정보
제목 평택시의회, 평택항 발전 특별위원회 업무현황 청취(19.11.1)
평택시의회, 「평택항 발전 특위」 업무현황 청취

- 소관 부서 주요 업무현황 청취, 평택항 발전방안 마련 주문 -



평택시의회 『평택항 발전 특별위원회(위원장 이종한/부위원장 유승영)』는 지난 1일 산업건설위원회 회의실에서 평택항 발전 방안 마련을 위해 집행부에 대한 업무 현황을 청취하고, 평택항이 동북아 물류거점 항만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시의회 차원의 적극적인 정책 제언과 대안을 제시하고 정부와 경기도 차원의 지원 및 활성화 대책 마련을 요구할 필요성이 있어 활동기간을 2019년 연말에서 2020년 연말까지 연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.



이 날 평택항 발전방안 마련을 위한 추진 현황을 듣는 자리에는 이종한 특위위원장을 비롯해 곽미연, 김승겸, 홍선의 의원과 항만경제전략국의 국․과장 등이 참석하여, 평택항 발전 정책 관련 추진현황 및 개발계획과 항만 물류산업 경쟁력 강화, 평택항 2종 항만배후단지 개발, 해양문화 관광기반 조성을 위한 평택항 문화・관광 클러스터 등 평택항 발전방안에 대한 추진 현황을 청취하고 질의응답을 하는 순으로 진행됐다.



특히 정부의 제4차 항만기본계획 수립 추진일정에 대비하여 시에서는 평택항 발전방향에 대한 종합적 대응논리 개발 및 선도적 대응방안 마련을 위해‘평택항 발전방안 정책개발 연구용역’이 진행 중이다.





위원들은 이 자리에서 평택항이 지난 1986년 개항 이후 성장을 해왔으나 미래지향적 고부가가치 항만으로 지속 발전을 하려면 비전과 목표의 상향조정 및 확고한 정립이 있어야 한다며 선제적 대응 방안을 요구했다.



이종한 위원장은 "경기도의 유일한 국제 무역항인 평택항이 동북아 물류거점 항만으로 자리매김하여 지역경제와 국가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시민과 함께하는 평택항 발전방안 마련에 최선을 다해 달라”고 당부했다.



한편 지난 제203회 제2차 정례회에서 이종한 의원이 대표 발의하여 유승영, 곽미연, 김승겸, 이해금, 홍선의 의원 등 6명의 위원으로 구성 결의된 『평택항 발전 특별위원회』는 우리시 핵심 성장 동력인 평택항 발전과 관련하여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도모하고 더 나은 발전방향을 제시하고자 그 동안 집행부 업무보고 청취, 우수 항만 벤치마킹, 유관기관 간담회, 주민의 의견 수렴 등 평택항 발전을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.

첨부파일 평택항 발전 특별위원회 업무청취.JPG